[오픈워터교육] 필리핀 프리미엄 오픈워터


2018년 4월 27일.

오늘은 대망의 아닐라오 해양실습일입니다.

속속 일상을 털고 공항으로 모이는 중 입니다.

제일먼저 부지런한 다이버 박정춘님께서 입장하셨습니다.

김성수님께서 입장하셨습니다.

임희옥 정명원님께서 입장하셨습니다.

남아정님도 입장하셨습니다.

이제 다 모였으니 비행기 문 닫고 마닐라로 출발합니다~^^

인천 -> 마닐라의 4시간의 비행이 끝나고

예약해둔 밴을 타고 밤길을 달려달려 남쪽으로 이동중입니다.

목적지는 밴에서 내려 또 배를타고 들어가야 하는 오지입니다.

유난히도 밝은 달빛이 바다위에 반사되어 조명따위는 필요없었습니다.ㅎㅎ

새벽 두시가 다되어서야 리조트에 도착하였습니다.

고요하고 커다란 리조트에는 적막만이 흐릅니다.

불과 어제저녁에는 불야성 서울의 도심속에 있었는데

깊은밤을 날아서 다른 세상에 와 있습니다.

여기 분위기 장난 아니잖아...???

아침 풍경을보니 입이 떡 벌어집니다.

리조트안에 전망 최고의 자리에서 바다를 내려다보며

미국식으로 아침을 먹습니다.

식사도 했고, 여독이 풀렸으니 다이빙 나갈 준비를 해야죠

많은 다이버들이 이용중이었음에도 불구하고 팀별로 장비세척/건조 할 수 있는 공간, 장비를 준비할 수 있는 공간이 따로 있어서 전혀 불편함이 없습니다. 한국인 다이버들은 저희 뿐이네요...ㅎㅎ

#4/28(토) 13:21 #BDS House Reef #오픈워터 해양실습 1회차 #체크다이빙 #다이브타임 : 42분 #최대수심 : 14.6m #수온 : 28 -- 교육진행 관계로 사진이 없네용....ㅎㅎ--

#4/28(토) 15:12 #Ligpo Cave #오픈워터 해양실습 2회차 #다이브타임 : 46분 #최대수심 : 16.6m #수온 : 28

첫 바다에서의 다이빙을 너무나도 무사하고 차분하게 잘 마쳤습니다.

수영장 교육을 열심히 한 보람이 있군요

그리고, 석양이 너무나도 아름다운 저녁이었죠

끝장나게 전망좋은 식당에 모여앉아

산미구엘 한병씩 앞에두고

주크박스 놀이 삼매경.,,,

시간가는게 참 아깝게

우리의 아름다운 밤이 하루 지나갔습니다...

둘째날이 밝았습니다.

오늘부터는 보트를 타고 출발~!!

큰 방카는 아니었지만 우리팀만 이용하도록 배려해준 덕분에

너무나도 편하게 이용했습니다.

#4/29(일) 09:31 #Dive & Trek #오픈워터 해양실습 3회차 #다이브타임 : 40분 #최대수심 : 21m #수온 : 28

입수하자마자 다이브마스터 알론이 몰고온

엄청난 물꼬기떼의 습격으로 시작!!!

커다란 부채산호와 아정님 사이에,, 먼지묻은 이미지센서...(ㅡㅡ)

어제보다 한결 편안해진 김PD님과

뜨거운 참치 옥님과

가운데 손가락이 유난히 긴 명원님과 함께합니다.

무시무시한 대왕 조개도 만나보고요

아기자기한 물고기들과 함께 즐거운 다이빙.

오후보다는 오전(만조) 가 시야가 깨끗합니다.

점심을 먹고 소화시키는 중 입니다.

셀카를 찍는 시간도 수면휴식시간에 포함되지요

어떤 자세로 휴식을 하는지는 상관없습니다.

#4/29(일) 11:39 #Ligpo Pinnacle #오픈워터 해양실습 3회차 #다이브타임 : 43분 #최대수심 : 17.3m

#4/29(일) 14:37 #BDS House Reef #오픈워터 해양실습 4회차 #다이브타임 : 43분 #최대수심 : 21m

오늘은 총 4회 진행예정이었으나, 급작스런 시야 악화로인해 내일로 미뤄 두기로 합니다.

여전히 아름다운 최고 전망의 리조트 식당에서

읍내에서 어렵게 공수해온 케잌과 함께 수료식을 거행합니다.

상큼발랄한 아정님과

첫인상만 시크한 옥님과

옥언니의 등쌀에도 밝은 모습을 잃지 않던 참한처자 명원님께서

IANTD의 오픈워터 교육을 우수한 실력으로 이수하셨습니다.

분명히 제일 작은 케잌이라고 했는데,, 리조트 스탭들과 다 나눠먹고도 남았던... 엄청 진한 초코케잌ㅎㅎ

그리고 필리핀하면 빠질 수 없는 망고망고

그리고 석양을 담은 산미구엘...

이렇게 우리의 아쉬운 밤이 또하루 지났습니다.

그리고 셋째날..

#4/30(월) 07:52 #Portulano House reef #다이브타임 : 51분 #최대수심 : 21m

남들은 지하철 타고 출근할 시간에

우리는 공기통을 메고 출근합니다.

확실히 오전이 시야가 깨끗하네요

#4/30(월) 09:52 #Big Foot #다이브타임 : 40분 #최대수심 : 21m

단체사진으로 다이빙을 시작해봅니다.

흔한 v 말고... dab~!!!!

오늘도 같은자리에서 수면휴식중..

어제보다 한결 여유로워졌네요 ㅎㅎ

그리고 이번 투어의 마지막 다이빙 !!!

#4/30(월) 14:49 #Dive & Trek #다이브타임 : 42분 #최대수심 : 21m

첫째날 아쉽게 둘러보았던 Dive & Trek을 다시 찾았습니다.

제가 차에 두고 못가져온 현수막대신....

다이브루덴스의 멋진 스티커를 들고 인증샷..ㅎㅎㅎ

우리의 마지막 단체사진.... (잘 보면 모두 다 있습니다...저도 있어요...ㅎㅎ) 다이버만 보면 달려드는 고기떼의 습격으로 마지막다이빙이 잘 마무리되었습니다.

아쉬움을 안고서 돌아오는 방카에서,,,, (필리핀 스탭이 제일 잘생겼자나......ㅜㅡ)

오늘의 다이빙을 정리하며 옹기종기모여 로그북 작성을 합니다.

그리고 또다시 시작된 우리의 마지막밤...

오랜 고민끝에,, 오늘의 메인은

너님으로 당첨 !!!

소주를 안가져간게 참 아쉬운 밤이네요

노출을 정말 싫어하는 정춘님이 찍어준 노출과 핀이 안맞은 김PD님 사진과

제주에서 오신 맛 칼럼리스트님도.

오늘부터 1일인 참한 다이버 명원님도

발랄한새댁 아정님도

모두모두 즐거운 밤 입니다.^^

다음날....

숙취인지, 아쉬움인지 모를 묘한 울렁임과 함께 아침을 맞은 우리는

필리핀 최고의 미남가이드 알론과 작별인사를 하고 리조트를 나섭니다.

다시 차를달려 마닐라로~!!!

평일임에도,, 극심한 트래픽에 지친 우리는 고속도로 휴계소에 잠시 들러

다람쥐가 아니라 꿀벌이었던 졸리비가 차려준 치킨과 햄버거와 스파게티로

간단하고도 거하게 점심을 해결하고

마닐라 시내에 예약해둔 레지던스에서 쉬기로 합니다.

여독을 풀고 쉬었다 비행기를 타고자 하였으나..

멋진 수영장을 뒤로하고 잠시들른 MOA에서 급 방전된 우리는,,,

기억도 없이 항공기에 탑승해

정신차려보니,,, 인천공항....~!!!!!! 뜨악~!!!

이렇게 아쉽게도 우리의 다이빙 여행이 끝이났습니다.

북적대는 리조트보다는

한적한 휴양지 같은 리조트에서

다이빙과 함께 즐긴 꿀같은 휴가~

다이브루덴스가 추구하는 여행입니다~^^

그럼 다음달에도 즐거운 사람들과 즐길

완벽한 다이빙 여행을 기대하며

안녕히....~~

#분당 #스쿠버다이빙 #오픈워터 #해양실습 #필리핀 #아닐라오 #스킨스쿠버 #평일강습

About Us

​스쿠버다이빙 과 여행

세상에서 가장 멋진 놀이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다이브루덴스와 함께라면

여러분의 일도, 일상도 달라질 수 있습니다.

 

Read More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장미로132번길 13, 101호

13, Jangmi-ro 132beon-gil, Bundang-gu, Seongnam-si, Gyeonggi-do, Republic of Korea

슬라이드3.JPG

Open :10:00 to 20:00

일요일 휴무

© 2017 by Diveludens.